뇌의 일부를 수술로 제거한 후 두려움을 느낄 수 없게 된 남자

라엘의 논평:
군대가 이 내용을 보면 이 수술을 특공대원들에게 시술할 것이 분명하다.

불안에 시달린 한 남성은 뇌 수술을 받은 후 두려움을 느끼는 능력을 잃어 버리고 강도나 거미와 같은 삶의 많은 위험에 직면했을 때 감정을 절제하는 힘을 얻었다고 주장한다.

조디 스미스(32세)는 더 이상 아무것도 두려워 하지 않는다고 말한다. 그 뉴욕시 거주자는 하루 동안에도 여러 번 발생하는 짧은 공황발작으로 고통받아 왔다. 주기적인 긴장감으로 그는 의식을 잃고 이웃의 마당 주위를 기어 다니기 시작하는 심각한 사건으로 이어졌다. 스미스는 이 사건에 대한 기억이 거의 없다고 말한다. 전문가와 상담 한 후, 그는 간질 진단을 받았다.

그는 2년 동안 약물로 발작을 치료하려 노력했지만 아무 소용이 없었다. 뇌 수술은 그의 마지막 희망이었다. 수술절차가 진행되기 전에 의사는 스미스의 뇌 내부에 탐침을 이식하여 발작이 어디에서 왔는지 찾을 수 있었다. 스미스는 그의 뇌 영역에서 제거할 부분을 의사가 정확히 파악할 수 있도록 의도적으로 발작을 일으킬 것이라는 설명을 들었다. 그는 간질 반응을 유발하기 위해 주로 시끄러운 음악을 연주하고 잠에 들지 못하게 하는 것으로 의도적으로 자신을 “학대”했다고 말했다. 한번은 그의 의사들이 그에게 맥주를 마시며 그 과정을 가속화하도록 독려하기도 했다.

더 읽기

원본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뇌는 스스로 회복이 가능할 수도 있다

라엘의 논평: 규제, 승인 절차 때문에 너무 많은 시간을 낭비했다…. 그 와중에 수천 명의 사람들을 죽이는 독성 백신은 즉시 승인된다…

루브르 박물관 전 관장이 범죄혐의를 받다

라엘의 논평: 유럽은 언제나 아프리카를 약탈할 준비가 되어 있다…

성노동을 비범죄화하는 인도

라엘의 논평: 멋지다!

암 환자들, 후쿠시마 운영자에게 피해보상 요구

라엘의 논평: 단지 시작에 불과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