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과 얼음을 동반한 폭풍우에 의한 지독한 추위가 미국 서부에서 기록을 지웠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그리고 마스크를 착용한 똑같은 이들이 여전히 “지구 온난화”를 믿는다…

 

팬데믹은 많은 사람들의 시간의 인식을 뒤틀어 왔지만 일부 미국인은 이번 주에 그들의 달력을 재확인한 것에 대한 변명을 할 수 있다. 대자연도 올해의 시간을 착각한 듯보인다. 로키 산맥과 전국의 여러 주에 거주하는 수십 명의 사람들에게 10월 하순은 몬태나에서 뉴멕시코에 이르는 기록적인 눈이 내리는 1월 하순처럼 보인다.

AccuWeather 수석 기상학자 빌 디거에 따르면, 누적 눈은 제트 스트림에 깊게 결합되며 강력한 폭풍을 만들어 냈다.

10월의 눈은 대부분의 지역에서 상당히 전형적이지만, 서쪽을 가로질러 돌진한 폭풍 시스템의 규모는 “확실히 인상적”이라고 Deger는 말했다.

폭풍의 강설량은 5~25인치에 이르는 워싱턴에서 뉴멕시코까지 다양했다. 일부 도시에서는 한 번의 폭풍의 눈이 매달의 누계를 끝으로 밀어 내고 여러 가지 기록이 깨졌다.

몬태나 주 그레이트 폴스에 있는 기상청에 따르면, 이 도시는 1925년에 생긴 18.5인치의 기록과 비교하여 9일 동안 거의 28인치에 달하는 10월 의 강설 기록을 깨뜨렸다.

https://www.accuweather.com/en/winter-weather/bitter-cold-obliterates-records-in-western-us-as-storm-dumps-snow-ice/837913?fbclid=IwAR0Yymp8MJYEtOjakHKfYO5wPPkkmo1PHqbQEfu-testHcKzhmVSP-NBRWY

you might also like

Biden defends wearing mask while vaccinated

RAEL’S COMMENT: The US president claims he is sending a “message to the world”… This guy like all other presidents of western ex imperialist countries …

죽음의 위험 속에 사는 것이 더 낫다

라엘의 논평: 결국 사람들은 죽음을 회피하며 사는 것보다 죽음의 위험 속에 사는 것이 더 낫다는 사실을 마침내 깨닫게 될 것이다….

George Carlin – fear of germs

RAEL’S COMMENT: Listen it again and again ! I do exactly the same !

영국은 항공모함과 각종 군함을 중국을 향해 보내며 국방국은 “영국의 배치는 도발 목적은 아니다”라고 언급했다.

라엘의 논평: 대응조치로 중국은 “항해의 자유를 보호”하기 위해 같은 수의 전함을 영국의 항해경로로 보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