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다운 동안 파리에서의 노숙자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파리의 거리에서 잠을 자는 사람들이 약 30,000명이다. 록다운으로 집에 머물지 않는 사람들은 135 유로의 벌금에 처해진다… 경찰은 그러한 벌금을 거리에서 자는 사람들에게는 부과하는가? 단순한 호기심일 뿐….

 

파리 거리를 방문한 파이낸셜 타임스는 전염병으로 인해 노숙자들의 일상 생활이 더욱 어려워 졌다고 전했다. 노숙자를 돕는 비영리 단체는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정부 지원은 제한적이다.

일반적으로 약 3,500 명의 노숙자가 파리 거리에 살고 있는데, 그 빛의 도시로 몰려 든 행인 무리는 그곳에 있는 그들의 텐트와 임시 침대를 종종 무시하곤 한다. 그들은 돈이나 식량을 모으기 위해 돌아 다니고, 자선 단체와 정부 기관에서 제공하는 수많은 서비스의 지원 덕분에 생존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의 상황은 일반적이지 않다. 프랑스가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4주간 구금을 겪고 있는 동안, 프랑스의 노숙자들의 상황은 현재 무료 급식소, 화장실, 공용 샤워 시설 및 주간 숙소로 이동의 자유가 제한되면서 더욱 악화되었다.

그 기사에 언급된 3,500명이 아닌 30,000명이란 숫자는 어디에서 생긴 것인가?

더 읽기

원본 글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마이트레야 라엘, 노박 조코비치에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 수여

라엘의 논평: 나는 코로나 “백신”을 거부하는 모범적인 태도에 대해 노박 조코비치에게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

캐나다 퀘벡에서는 미접종 시 특별세에 직면할 수 있다

라엘의 논평: 과거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검사받은 433명의 신규 환자들 중, 2차 접종을 한 것은 290명,백신 미접종은 117명으로 보고되었다 중환자실에 새로 입원한 환자 중 12명은 …

소동이 있은 후 영화관 및 극장의 코로나 폐쇄에 대한 법원 판결

라엘의 논평: 마침내, 몇몇 진정한 민주주의 체제들이 인권존중을 강제하는 사법체제를 갖추게 되었다.

델타 & 오미크론 모두에 효과적인 러시아 치료약

라엘의 논평: 그리고 법은 매우 명확하다. 어떤 질병에 대한 의약품이 존재한다면 백신을 강제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