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는 재갈이다” 런던의 마스크 쓰기 반대 시위

라엘의 논평:
반순응주의의 기본권을 방어하는 것이 마스크 쓰기를 절대적으로 거부해야만 하는 주된 이유이다. 만약 모두가 그것을 쓴다면, 착용을 거부할 권리를 가지기 위해 누군가는 더 많이 싸워야 한다. 인간답게 되는 것은 다른 이들과 다를 수 있는 권리이다. 반순응주의는 지구에 살았던 모든 천재들의 공통분모이다. 그들이 철학자든, 과학자든, 예술가든, 아니면 다른 어떤 사람들이든 그들은 모두 오늘날 “정치적으로 올바른” 것으로 알려진 순응주의를 거부했기 때문에 지구를 계몽시켰다. 정치적으로, 종교적으로, 과학적으로, 예술적으로, 성적으로(등…) 올바름을 거부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해야 한다. 다시 말해서, 사회에 의해 형성되고 “다른 사람들이 하는 일”을 하는 작은 로봇이 아니라 자신이 되라.

 

영국 총리가 마스크 착용 의무를 확대하자 시위대는 런던 거리로 쏟아져 나왔다. 시위가 확산되고 있다.

시위대는 8월 1일 런던에서 영국의 광범위한 마스크 사용에 대해 항의했다. ‘두려움보다는 자유’, ‘마스크는 재갈’, ‘뉴노멀을 멈춰라, 생명을 구하라’, ‘영국의 나치화를 멈춰라’ 등의 표지판을 들고 다우닝 스트리트를 향해 걸어갔다. 총리 관저를 거닐며 “마스크를 벗으세요”를 외쳤다.

그들이 하이드 파크를 떠날 때 일부 사람들은 자신의 주장을 발표하기 위해 연설을 했다. 연사 중에는 전 노동당 대표인 제러미 코빈(Jeremy Corbyn)의 형제인 피어스 코빈(Piers Corbyn)이 있었는데, 그는 마스크를 부적절하게 사용하면 효과적이기 보다 오히려 위험하다고 주장했다.

유럽의 항의운동을 확대될까?

Ruptly 통신사의 질문에 여러 시위자들도 이러한 규칙에 반대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우리는 함께 모일 수 있는 민주적 권리를 행사하기 위해 이곳에 왔습니다. […] 저는 정신과 간호사였고, 학생 시절 배운 것 중 하나는 강제로 몸에 물건을 얹는 것은 폭행으로 본다는 것이었습니다. “나는 그것이 우리가 믿게 되는 것만큼 살인적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나는 그것이 백신과 더 관련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들은 우리가 원하지 않을 때 모든 사람이 예방 접종을 받기를 원합니다.”라고 다른 사람은 말한다.

https://francais.rt.com/international/77393-masques-sont-muselieres-manifestation-contre-obligation-port-masque-londres?fbclid=IwAR3RVdmPYZQhUJRWSrZUDYB-UEwLpP09m_UdCF-DQqcWwmnvrOpcxy9Ru6U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COVID INFO ALERT

RAEL’S COMMENT: and more than 8 billion people…

과거의 식민지는 프랑스 군대는 떠나라고 명령한다

라엘의 논평: 좋은 소식이다!

존 케리, ‘ET’ 연설로 다보스 논란 촉발

라엘의 논평: “세계경제포럼은 사람들이 결코 요구하지도, 원하지 않은, 선출되지 않은 세계 정부가 되고 있다”라고 억만 장자 일론 머스크는 그 모임에 대해 논평했다.

중국, 놀라운 인구 수 공개

라엘의 논평: 좋은 소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