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 이라크에서 공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바이든은 맞대응하기 보다 미국이 왜 거기에 있는지 의문을 가질 필요가 있다.

라엘의 논평:
미군은 고향으로 돌아가라!

이라크에서 반미 정서가 커지고 이라크가 이란과 가까워 지는 가운데 조 바이든이 시아파 민병대를 표적으로 삼아 미국인들의 삶을 어렵게 만드는 대신 그곳에 있어야 할지 돌아볼 좋은 시기가 될 수 있다.

화요일 이라크에서 미군 기지에 대한 또 다른 로켓 공격이있었다. 미군과 연합군이 주둔하고있는 아인 알 아사드 시설에서 총 10 발의 로켓이 발사되었다. 지난달 아르빌에 대한 이전 공격에서와 마찬가지로 연합군 민간 계약자 한 명이 사망했다.

지난번 이러한 일이 발생했을 때 조 바이든 행정부는 시리아에서 활동하는 이란 관련 민병대에 대한 공습으로 대응하면서 양국이 핵 협상에 대한 잠재적인 대화를 놓고 흥정을 벌이는 상황에 대해 테헤란을 비난했다.

더 읽기

원본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전 세계적으로 증가하는 시민 불안의 위험

라엘의 논평: 아주 좋은 소식! 세계혁명으로 가는 과정이다. 우리는 새로운 세계 질서가 아니라 새로운 세계 무질서가 필요하다.

라엘은 터키 마돈나를 지지한다

라엘의 논평: 터키 마돈나라는 별명을 가진 굴센 바이락타르 콜라코글루는 종교 고등학교에 대한 농담으로 8월 29일부터 가택 연금 상태에 있다.

경주 참가 기념사진

라엘의 논평: 내가 일본에서 경주에 참가했던 기념사진…

죽음과 어리석음

라엘의 논평: 당신이 바보라면 죽고 나서 다른 이들은 아무런 고통이 없이 축하 행사를 열 수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