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은행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약 1억 명의 사람들을 극빈층으로 만들 것이라고 추정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이렇게 만드는 것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아니지만 정부는 사람들이 집 안에 머물게 하고 회사, 식당, 극장 등을 모두 닫으라고 결정한다.

 

세계은행이 격년으로 발표하는 세계빈공 통계에 따르면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은 8천8백만에서 1억천4백만의 사람들을 극빈층으로 만들었다.

반전은 극빈층이 크게 증가하여 그 통계가 시작된 1990년 수준으로 되돌아 갔고, 세계은행이 하루 1달러 90센터 이하 혹은 1년에 약 700달러 이하로 생계를 유지하는 경우로 정의하는 극도로 가난한 사람들의 수에 있어서 20년 간 감소추세에 마침표를 찍게 되었다는 점이다.

지금 세계은행은 극빈층을 총 7억3백만에서 7억2천9백만명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 그 수는 2021년 더 증가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팬데믹 이전에, 극빈층 인구수는 2020년에 6억천5백만 명으로 추산되었다. “한 세대 안에서 우리가 목격한 최악의 좌절이다”라고 세계은행의 빈곤 및 형평성 실행의 국제 담당관 카롤리나 산체스 파라모는 말했다.

더 읽기

원본 글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소동이 있은 후 영화관 및 극장의 코로나 폐쇄에 대한 법원 판결

라엘의 논평: 마침내, 몇몇 진정한 민주주의 체제들이 인권존중을 강제하는 사법체제를 갖추게 되었다.

델타 & 오미크론 모두에 효과적인 러시아 치료약

라엘의 논평: 그리고 법은 매우 명확하다. 어떤 질병에 대한 의약품이 존재한다면 백신을 강제할 수 없다.

버거킹에서 백신 반대 항의자들을 체포하는 경찰

라엘의 논평: 마침내, 사람들이 각성하여 ‘싫다’라고 말하고 있다

고의로 코로나에 감염되면 5년형이 선고될 수 있다

라엘의 논평: 엄청난 아이디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