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랍인들은 ‘이등 유권자들’이 아니라고 리블린 대통령이 네타나휴를 힐난하다

라엘의 논평:
만일 불현듯 이스라엘이 모든 팔레스타인 난민들이 그들의 땅과 집으로 되돌아 가게 하여 팔레스타인을 회복하는 것을 받아 들인다면, 밤사이 그 분쟁은 종식될 것이다. 모두를 위한 동등한 권리들을 가진 단 하나의 나라라면 실제 팔레스타인 테러리스트들과 가자도 포용할 것이다. 우리는 아랍과 무슬림 나라들이 유대인들에게 어떠한 학살도 결코 하지 않았을 뿐더러 심지어 그들을 보호하기까지 했다는 사실을 절대 잊지 말아야 한다. 그 학살은 유럽 나라인 독일에 의한 것이었다. 뉘른베르크에서 그들이, 유대인들에게 어떤 악행도 한 적이 없는 팔레스타인인들의 땅을 빼앗지 않고도 이스라엘을 세울 수 있도록 유대인 생존자들에게 독일이 가진 지역들 중 하나를 내어 줄 것을 독일에게 왜 명령하지 않았는지 나는 아직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

 

르우벤 리블린 대통령은 월요일 아침 이스라엘 아랍인들은 “2등 유권자”가 아니며 그 나라 안에 “일등 시민은 없다”고 말했다.

리블린은 “이스라엘은 유대 민족의 민족 국가이자 그들만의 민족 국가”라고 말한 베냐민 총리의 논평에 반박하는 발언을 했다.

Haaretz Weekly Episode 18Credit: Haaretz
총리는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이 논평을 남겼는데, 그곳에서 이스라엘의 텔레비전 진행자 로템 셀라가 텔레비전 인터뷰에서 아랍인이 존재하는 것이 대연정에 위험한 요인이라고 말한 미리 레게브 문화부 장관을 질책했던 것에 대한 반응이었다.

이스라엘-이집트 평화협정 체결 40주년 기념식에서 연설한 리블린은 “이스라엘 국가가 완전한 의미에서 유대교적이고 민주적인 국가가 되어야만 한다고 믿는 사람들은 이스라엘에서 그 나라의 모든 시민에게 완전한 평등한 권리가 있음을 기억해야 한다.”

 

https://www.haaretz.com/israel-news/elections/rivlin-says-israel-has-no-second-class-citizens-in-response-to-netanyahu-comments-1.7005331?fbclid=IwAR0L-bgT09tznAQ1j8DuyEh1DtSzaYzQ5wnCJsOvQ0mPFZszfGYLNq0uWSM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우크라이나 난민에 대한 서방의 선택적 대우

라엘의 논평: 그것을 설명하는 유일한 단어는 인종차별주의이다.

테니스 우상, 야유는 조코비치에게 ‘연료’ 채워주는 격이라고 주장

라엘의 논평: 나는 그와 같을 것이다!

뇌는 스스로 회복이 가능할 수도 있다

라엘의 논평: 규제, 승인 절차 때문에 너무 많은 시간을 낭비했다…. 그 와중에 수천 명의 사람들을 죽이는 독성 백신은 즉시 승인된다…

루브르 박물관 전 관장이 범죄혐의를 받다

라엘의 논평: 유럽은 언제나 아프리카를 약탈할 준비가 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