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다호 시위대가 주의 수도에서 마스크를 태우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모두가 지금 바로 이렇게 해야 한다!

아이다호의 시위대는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일상 생활에 대한 불만이 계속 확산됨에 따라 토요일에 주의 수도에서 마스크 불타는 행사를 열었다.

현장의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주 의회와 제니스 맥기친 중위 등 최소 3명의 의원이 이들을 응원했다.

트위터에 게시된 영상에 따르면 실제 마스크 대부분은 쓰레기통 안에서 작은 불이 붙은 정도였다. 적어도 한 명은 조 바이든의 사진을 불태우는 장면이 촬영되었다.

트위터의 동영상

더 읽기

원본

you might also like

항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에 반대한다

라엘의 생각: 분명히 말하건데, 나는 항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 백신이 아니라 유전자 요법)에 반대한다. 나는 마스크에 반대하고, 봉쇄에 반대하고, 건강여권에 반대한다. 나에게는 등산, 다이빙, 자동차 …

시리아 점령지 가스전 인근 미군 공격

라엘의 논평: 미국에 의해 또 다른 불법 점령

그들은 신에 대한 그들이 신앙을 믿지 않는다.

라엘의 논평: 그들의 “전지전능한 신”의 보호로는 충분하지 않기 때문이다.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고 당신이 책임을 면하는 것은 아니다.

라엘의 논평: 팔레스타인 사람들을 위해 아무것도 하지 않는 자들은 나치가 유태인들을 말살하려고 할 때 그들을 위해 아무것도 하지 않았을 것이다. 적어도 몇몇 사람들은 “우리는 몰랐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