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여왕을 국가원수 자리에서 지우는 바베이도스

라엘의 논평:
캐나다, 호주 등과 같은 많은 “큰” 나라들이 여전히 그녀를 공식저인 “국가원수”로 간주한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다…

 

바베이도스는 엘리자베스 여왕을 국가원수 자리에서 지우고 공화국이 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 카리브 해 섬나라 정부는 “우리의 식민지 과거를 완전히 떠나보낼 때이다”라고 말했다.

2021년 11월, 영국으로부터 독립한 55주년을 맞이하여 이러한 절차를 마무리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미아 모틀리 총리가 작성한 연설문에는 바베이도인들이 바베이도인인 국가원수를 원한다고 말했다.

“이것은 우리가 누구이며 우리가 성취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궁극적인 신뢰의 표현이다.”

버킹엄 궁은 그것은 그 정부와 바베이도스 국민들의 소관이라고 말했다.

버킹엄 궁의 한 소식통은 이런 발상이 “느닷없는 것은 아니었다”며 “여러 번 공개적으로 이야기했다”고 BBC 왕실 특파원 조니 다이몬드는 말했다.

이 성명은 새로운 의회 회기를 앞두고 정부의 정책과 프로그램을 설명하는 왕좌의 연설의 일부였다.

그것은 장관이 낭독하지만, 그 나라의 총리가 작성한다.

그 연설문은 또한 바베이도스가 독립을 얻은 후 첫 번째 총리인 에롤 배 로우 (Errol Barrow)의 경고를 인용했다. 그는 영국이 “식민지 지역들을 어슬렁 대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https://www.bbc.com/news/world-latin-america-54174794?fbclid=IwAR07JdGDiuRysKqgMKtbGop5ql76rgs3ZM8fO4pz_Ok2Qx8b-fQOHiEu-TU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West’s selective treatment of Ukrainian refugees

RAEL’S COMMENT:  The only word which describes that is: RACISM

테니스 우상, 야유는 조코비치에게 ‘연료’ 채워주는 격이라고 주장

라엘의 논평: 나는 그와 같을 것이다!

뇌는 스스로 회복이 가능할 수도 있다

라엘의 논평: 규제, 승인 절차 때문에 너무 많은 시간을 낭비했다…. 그 와중에 수천 명의 사람들을 죽이는 독성 백신은 즉시 승인된다…

루브르 박물관 전 관장이 범죄혐의를 받다

라엘의 논평: 유럽은 언제나 아프리카를 약탈할 준비가 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