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농 식품이 비유기농 식품보다 기후에 더 악영향을 준다

라엘의 논평:

흥미롭다!

 

비유기농 식품보다 유기농 식품을 재배하는 데 더 많은 토지가 필요하므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증가한다.

유기농 식품은 전통적인 식품보다 활경에 더 큰 영향을 주는데, 이는 그것을 경작하는 데 더 많은 토지를 필요로 하기 때문이다.

네이처 저널에 수요일 발표된 한 연구는 유기농 식품의 재배가 비유기농 재배에 비해 훨씬 더 많은 배출량을 낳는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스웨덴 차머스 공과대학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연구자들은 유기농 완두통 재배가 비유기능 완두콩 재배보다 50퍼센트 더 큰 환경영향을 낳았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추가적으로, 몇몇 유기능 식품은 휠씬 큰 기후영향을 낳았다. 유기농 스웨덴 겨울밀은 70퍼센트 증가된 영향을 주었다. 그 이유는 한 지역에서 기존의 식품보다 훨씬 적은 양의 유기농 식품을 재배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 보도자료는 “유기농 식품이 기후에 훨씬 더 좋지 않으며 [because] 비료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헥타르 당 생산량이 훨씬 더 적다”라고 말했다.

그 결과 같은 양의 식량을 생산하는 데 훨씬 더 많은 토지가 필요하므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악화된다.

연구의 공동 저자인 스테판 비르세니우스는 “유기농업에서 더 많은 토지 사용은 간접적으로 삼림 벌채 덕분에 더 높은 이산화탄소 배출로 이어진다”고 말했다. “세계식량생산은 국제무역에 의해 좌우되기 때문에 스웨덴에서 농사를 짓는 방식이 열대 지방의 삼림 벌채에 영향을 미친다. 같은 양의 식량에 더 많은 토지를 사용한다면 간접적으로 세계 다른 곳에서 더 큰 삼림 벌채를 야기하게 된다.”

채소와 곡물뿐만 아니라 유기농 육류와 유제품도 비유기농 제품보다 환경에 더 나쁘다. 유기농 육류와 우유를 생산하려면 유기농 사료를 사용해야 하며, 이는 비유기농 사료보다 더 많은 토지를 차지한다.

비르세니우스가 개념적인 설명을 했지만 연구원들은 육류와 우유에 대해 정확한 계산을 수행하지 않았다.

https://www.usnews.com/news/national-news/articles/2018-12-13/study-organic-food-is-worse-for-the-climate-than-non-organic-food?src=usn_fb&fbclid=IwAR3GcuQcp7etgKW7LVAMUZBDYe_vd4PQCvs6AFeXl_OEyub7L_uASrcwX-U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블랙 비치’ 펍 이름 변경 예정

라엘의 논평: 정치적으로 올바름이 단어들의 진정한 의미를 왜곡하는 순간이다

라 스칼라, 러시아 작곡가들의 공연 ‘취소’ 요청에 응답하다

라엘의 논평: 문화는 결코 정치 활동에 의해 제재를 받아서는 안된다.

프랑스, 반 지하디스트 아프리카 작전을 종료하다

라엘의 논평: 한 명의 프랑스 군이라도 아프리카에 남아 있다면 식민주의는 진정으로 종식된 것이 아니다.

세균, 박테리아, 바이러스가 있는 곳은 내부인가 외부인가?

라엘의 논평: 베샹이 옳다 마이클 바렛: 바이러스 같은 것은 외부에서 온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몸이 건강하면 질병을 일으키지 않는 것 아닌가? 라엘의 논평: 정확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