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사람들은 묻는다 “왜 우리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을까?”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어떤 이들은 이미 말했다 “노란색 별을 단다고 세상이 끝나는 것은 아니다…”

“이 사진은 사람이 아니라 상황을 비교한 것이고 정확한 것이다. 다음 단계는 백신을 거부하는 사람들에 대한 강제 수용소나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사람을 식별하기 위해 옷에 새기는 표식이다.” 라엘 마이트레야 – 2021년 1월 19일

다큐멘터리 “최후의 날들”에서 헝가리 유태인의 말을 인용하면 “사람들은 ‘왜 우리가 아무것도 하지 않았는지’ 묻는다. 우리는 도망치지 않았고 숨지도 않았다. 아주 천천히 일어 났다. 새로운 법이나 새로운 제한 사항이 나올 때마다 우리는 “글쎄, 한 가지만 더. 그러면 큰 일이 터질꺼야.” “노란별을 달고 외출해야 했을 때 걱정이 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넷플릭스, “최후의 날들” 다큐멘터리

유튜브: “최후의 날들” 다큐멘터리 예고편

소스 2

소스 1

you might also like

일본 연구자들의 3D 프린트 실험실에서 키운 고베 소고기

라엘의 논평: 그것을 너무도 맛보고 싶다!

세계는 코로나에 정신이 나갔다

라엘의 논평: 그래서 이제 당신이 독감에 걸렸다면 난민이 될 수 없다 …

아프가니스탄의 사이공과 같은 순간이 미국의 인도적 전쟁에 대해 가르쳐주는 것

라엘의 논평: 아프가니스탄인들은 마침내 자신의 운명을 결정할 수 있는 능력을 갖게 되었다. 다음에 네오콘들이 한 국가의 주권을 침범하기 위해 인도주의적 이야기를 펼칠 때 우리 모두 …

새로운 인구 조사 데이터는 미국이 극적으로 변화하고 있음을 보여 준다

라엘의 논평: 멋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