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 루이 칼망 여사를 보라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정말로 훌륭한 사례이다! 그녀가 평생 담배를 피우고 매일 포트 와인을 마시고 매주 1킬로그램의 초콜릿을 먹고 고기를 많이 먹고 항상 그녀가 마시는 물에 설탕을 첨가했다는 것을 항상 기억하라 이제 술, 설탕, 고기, 흡연을 피하는 당신의 “건강한 식단”을 돌아보라…. 그리고 인간의 평균처럼 80세 이전에 죽는다. 그녀가 122세에 사망했다는 사실을 기억하라!!!

잔 루이 칼망(Jeanne Louise Calment) 여사는 122세 164일이라는 최장수명을 유지한 사람으로 인정받았다. 의심의 여지없이, 운명은 그녀가 사는 삶의 방식을 적극적으로 받아 들였다. 그녀는 1875년 2월 21일에 프랑스 아를스에서 태어났다. 에펠탑은 그녀가 14살 때 지어졌다. 이 때 그녀는 빈센트 반 고흐를 만났다. 그녀는 1988년 한 인터뷰에서 “그는 더럽고, 옷차림도 형편없었고, 불쾌했다”고 회상했다.

85세때 펜싱을 하고 100세가 되었을 때에도 자전거를 탔다. 114세에 그녀는 자신의 삶을 다룬 영화에 출연했고 115세에 엉덩이 수술을 받았으며 1896년 21세에 시작했던 담배를 117세에 끊었다. 그녀는 건강상의 이유로 담배를 끊은 것이 아니었다. 그 이유는 그녀가 거의 눈이 멀었을 때 담배를 피우도록 누군가에게 부탁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더 읽기

위키백과

원본

you might also like

캘리포니아 카페 마스크 착용 고객들에게 5달러 추가부과

라엘의 논평: 아주 좋은 결정! 모든 카페, 상점, 식당도 똑같이 해야 한다!

우리는 숫자가 아니다

라엘의 논평: 우리는 지난 주 팔레스타인 가자에서 시온주의자 이스라엘인들의 공격으로 목숨을 잃은 아이들이다. 이스라엘은 전쟁 범죄자이다.

기트모의 가장 오래된 수감자는 16년 동안 혐의 없이 수감된 후 석방을 승인받았다.

라엘의 논평: 범죄자 미국 그 사람은 수백만 달러의 손해배상을 받을 자격이 있다.

애보트 텍사스 주지사는 공무원들의 마스크 착용 금지하고, 그렇게 하는 사람들에게 벌금 1,000달러 부과하는 방안을 도입한다

라엘의 논평: 모든 국가가 가능한 한 빨리 동일한 작업을 수행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