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비전 전도사: 신의 도움으로, 내가 죽은 개미를 되살렸다

라엘의 논평:
아침을 여는 웃음…

 

비공식적으로 도널드 트럼프의 ‘기독교 정책 연락관’ 역할을 하고 있는 방송인 프랭크 아메디아는 말도 안 되는 말을 한 전력이 있다.

그는 한때 쓰나미가 하와이 섬에 오는 것을 막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한 에이즈를 “자연적이지 않은 섹스”라고 비난했다. 그는 또한 텔레비전에서 몇 마디 말을 낭독하여 혀에 암을 앓은 사람을 치료했다고 가정했을 때처럼 사람들을 치유하는 것을 좋아한다. (당연히 그 남자의 의료 기록은 공개된 적이 없다.)

그의 최신의 기교로 아메디아는 그가 개미를 부활시켰다고 말했다. 말 그대로 개미이다. 그는 금요일 TCT 투데이(TCT는 Tri-State Christian Television의 약자) 에피소드에서 다음과 같이 주장했다.

 

Televangelist: With God’s Help, I Brought a Dead Ant Back to Life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우크라이나 난민에 대한 서방의 선택적 대우

라엘의 논평: 그것을 설명하는 유일한 단어는 인종차별주의이다.

테니스 우상, 야유는 조코비치에게 ‘연료’ 채워주는 격이라고 주장

라엘의 논평: 나는 그와 같을 것이다!

뇌는 스스로 회복이 가능할 수도 있다

라엘의 논평: 규제, 승인 절차 때문에 너무 많은 시간을 낭비했다…. 그 와중에 수천 명의 사람들을 죽이는 독성 백신은 즉시 승인된다…

루브르 박물관 전 관장이 범죄혐의를 받다

라엘의 논평: 유럽은 언제나 아프리카를 약탈할 준비가 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