Étienne Chouard summoned by the police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RAEL’S COMMENT:
“Prosecuted for refusing to express an opinion in the country that proclaims itself the homeland of Human Rights”…

 

Le 10 juin 2019, Étienne Chouard est l’invité de Denis Robert sur « Le Média ». Après 42 minutes passées à s’expliquer sur ses supposés liens avec « l’extrême-droite », la figure démocrate des Gilets Jaunes fait face à une étonnante question : « Est-ce que tu as un doute sur l’existence des chambres à gaz ? » Un an plus tard, Étienne Chouard est convoqué par la Police Judiciaire pour « contestation de crime contre l’humanité ». Son crime ? Avoir répondu à cette étrange question : « C’est pas mon sujet. J’y connais rien moi. » Vincent Lapierre et l’équipe du Média pour Tous étaient présents à la sortie de l’audition.

you might also like

캘리포니아 카페 마스크 착용 고객들에게 5달러 추가부과

라엘의 논평: 아주 좋은 결정! 모든 카페, 상점, 식당도 똑같이 해야 한다!

우리는 숫자가 아니다

라엘의 논평: 우리는 지난 주 팔레스타인 가자에서 시온주의자 이스라엘인들의 공격으로 목숨을 잃은 아이들이다. 이스라엘은 전쟁 범죄자이다.

기트모의 가장 오래된 수감자는 16년 동안 혐의 없이 수감된 후 석방을 승인받았다.

라엘의 논평: 범죄자 미국 그 사람은 수백만 달러의 손해배상을 받을 자격이 있다.

애보트 텍사스 주지사는 공무원들의 마스크 착용 금지하고, 그렇게 하는 사람들에게 벌금 1,000달러 부과하는 방안을 도입한다

라엘의 논평: 모든 국가가 가능한 한 빨리 동일한 작업을 수행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