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몇 사람들은 이스라엘이 더 이상 “약속의 땅”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라엘의 논평 :
정말 멋지다 !

 

해마다 점점 더 많은 유대인들이 우리 나라를 떠나 이스라엘로 갔지만, 브뤼셀의 유대인 박물관에 대한 공격이 있은 지 6년이 지나면서 그 경향은 약해 졌다. 더욱이 이제는 반대 방향을 향한 움직임이 문제이다. 활동가와 학자들이 네타냐후 총리의 나라를 떠난다.

에이탄 브론스타인(60)과 그의 파트너 엘리노어 메르자(40)는 브뤼셀에서 유명한 활동가이다. 2018년에 그들은 750,000명의 팔레스타인인에 대해 책 나크바(2)를 썼다. 그들은 1948년에 국가를 위한 공간을 만들기 위해 토지, 집 및 대부분의 재산을 버려야 했다. 2002년에 브론스타인은 조크로트(Zochrot )조직의 공동 창립자 중 한 명이었다. 조크로트 조직은 이스라엘 유대계에서 나크바를 금기에서 해제해 망각에서 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 12월, 부부는 이스라엘에서 보낸 모든 세월을 뒤로 하고 떠났다. 이후 두 사람은 4살 난 아들과 함께 브뤼셀로 이사했으며, 이셀의 호수와 아주 가까운 거리에 있다.

일반적으로 이주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그들이 떠나게 된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지만 이번 일요일에 세 건의 부패 사건으로 판사 앞에 출두한 벤냐민 나타냐후 총리를 밀어 붙이는 우익 영향과 강하게 연결되어 있다. 갑자기 경찰과 정의를 공격했다.

에이탄 브론스타인은 전화를 통해 “베냐민 네타냐후가 총리로 있던 11년 동안 이스라엘이 유태인 국가라는 생각을 믿지 않는 사람은 누구나 소외됐다”고 말했다.

 

Certains estiment que le pays n’est plus “Terre Promise”

获得真相

阅读我们的创作者在1973年与雷尔(Rael)的UFO会面中给我们的信息!

其他活动

关注我们

雷尔研习会

您可能还会喜欢

Meta to restore Trump’s accounts

RAEL’S COMMENT: The …

新冠肺炎信息提醒

雷尔评论: (全球)还有超过80亿人(没有死亡)& …

前殖民地命令法国军队离开

雷尔评论: 好消息!

约翰·克里以“外星人”演讲引发达沃斯争议

雷尔评论: “世界经济论坛(WEF)正日益成为一个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