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제리에서, 지금 프랑스어는 학교와 공공 서비스에서 페르소나 논 그라타 신세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훌륭하다!

프랑스어의 사용은 행정부와 교육에서 명백히 금지되어 있다. 파리와 알제 간의 위기에 대한 새로운 에피소드.

1954년 11월 1일은 무장 투쟁이 발발한 지 67주년을 기념하는 축하 행사였다. 직업교육훈련 장관, 야신 메라비에의 결정에 따라, «프랑스어는 더 이상 설 자리가 없다»는 이름 아래 행정과 교육에 있어 아랍어만을 사용하는 명령이 발효된다. 이것은 반세기 이상 “식민지의 언어”에 타격을 준 계속된 금지 사례들에 이른 또 하나의 사례이다.

더 읽기

원본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마이트레야 라엘, 노박 조코비치에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 수여

라엘의 논평: 나는 코로나 “백신”을 거부하는 모범적인 태도에 대해 노박 조코비치에게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

캐나다 퀘벡에서는 미접종 시 특별세에 직면할 수 있다

라엘의 논평: 과거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검사받은 433명의 신규 환자들 중, 2차 접종을 한 것은 290명,백신 미접종은 117명으로 보고되었다 중환자실에 새로 입원한 환자 중 12명은 …

소동이 있은 후 영화관 및 극장의 코로나 폐쇄에 대한 법원 판결

라엘의 논평: 마침내, 몇몇 진정한 민주주의 체제들이 인권존중을 강제하는 사법체제를 갖추게 되었다.

델타 & 오미크론 모두에 효과적인 러시아 치료약

라엘의 논평: 그리고 법은 매우 명확하다. 어떤 질병에 대한 의약품이 존재한다면 백신을 강제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