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에서 어느 할머니는 배가 고파서 경찰을 불렀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라엘의 논평:
제복을 입었다 해도 사랑을 줄 수 있다 ….

이탈리아에서 87세 여성이 경찰에 전화를 걸어 배가 고프고 외롭다고 말했다. 그 후 경찰들은 그녀의 집에 와서 그녀가 먹을 음식을 만들어 외로움을 덜 수 있도록 저녁 내내 함께 머물렀다!

원본

진실을 확인해 보세요.

1973년 라엘이 UFO를 만나 우리의 창조자들에게 전해 받은 메시지를 읽어보세요!

다른 행사들

팔로우 신청하기

라엘 아카데미

you might also like

지구 중심부의 냉각화 예상보다 빠르다

라엘의 논평: 그럼 이제 언론과 환경광신론자들은 더 이상의 지구 온난화가 아닌 지구 냉각화라는, 두려움을 만들어 낼 새로운 수단으로 얻게 되는 것인가?

마이트레야 라엘, 노박 조코비치에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 수여

라엘의 논평: 나는 코로나 “백신”을 거부하는 모범적인 태도에 대해 노박 조코비치에게 인류의 명예 가이드 직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

캐나다 퀘벡에서는 미접종 시 특별세에 직면할 수 있다

라엘의 논평: 과거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검사받은 433명의 신규 환자들 중, 2차 접종을 한 것은 290명,백신 미접종은 117명으로 보고되었다 중환자실에 새로 입원한 환자 중 12명은 …

소동이 있은 후 영화관 및 극장의 코로나 폐쇄에 대한 법원 판결

라엘의 논평: 마침내, 몇몇 진정한 민주주의 체제들이 인권존중을 강제하는 사법체제를 갖추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