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스와스티커 동맹, 501c3 비영리 단체 지위 획득

라엘의 논평: 이 유대인 신문은 일부 유대인들이 다른 종교들에 대해 보이는 경멸감과 불관용을 제대로 보여준다. 그들은 힌두교도와 불교도, 그리고 다른 여러 문화권에서 수천 년 동안 그것을 사용해 왔다는 사실은 전혀 신경쓰지 않는다. 그것을 훔친 어떤 자에게 아주 최근 그들이 고통받았다는 이유로 그것에 담긴 본래의 비폭력적 의미를 받아 들이지 못한다. 심지어 힌두교와 불교 사원들에서 조차 그것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