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이 건설되었어야만 했던 곳.

라엘의 논평: 제2차 세계대전 이후에 유대인의 나라가 건설되었어야 할 유일한 장소는 유대인들의 대량학살에 책임이 있는 유일한 나라, 바로 독일이다. 독일의 한 지방에 유대인의 나라를 건설하는 것은 쉬운 일이었을 것이며 이러한 발상은 유대인들의 대량학살에 아무런 책임이 없는 팔레스타인인들의 땅을 빼앗는 것과 달리 전세계의 지지를 받았을 것이다.

푸틴을 향한 이중잣대?

라엘의 논평: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개입을 비난하는 모든 사람들은 만약 우크라이나가 돈바스와 도네츠크 공화국에서 대량학살을 저질렀다면 푸틴이 그곳의 러시아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고 먼저 비난했을 것이다…